[팀캐스트=풋볼섹션] 토트넘이 프리미어리그로 복귀한 뉴캐슬을 상대로 리그 첫 승을 신고하며 산뜻한 출발을 했다. 손흥민은 후반 교체로 출전해 가벼운 움직임을 보여주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토트넘은 13일 밤[한국시간] 영국 뉴캐슬에 위치한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17-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에서 델레 알리와 벤 데이비스의 연속골에 힘입어 뉴캐슬에 2:0의 기분 좋은 승리를 거뒀다.

 

지난 시즌 리그 득점왕 해리 케인을 비롯해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 등 정예 멤버를 대거 선발로 내세운 토트넘은 기대와 달리 전반전 조금은 답답한 경기를 했다. 홈팀 뉴캐슬의 저돌적인 플레이에 공수에서 어려움을 겪었다. 특히 공격이 뜻대로 풀리지 않았다.

 

지지부진하게 전반을 끝낸 토트넘은 후반전 반전의 기회를 맞았다. 뉴캐슬의 미드필더 존조 셸비가 비신사적인 행동으로 퇴장을 당하며 수적 우위를 점했다. 셸비는 알리의 발을 고의적으로 밟으며 레드카드를 받았다.

 

이후 토트넘은 부상에서 회복한 손흥민을 투입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선제골이 터졌다. 후반 16분 알리가 좀처럼 열리지 않던 뉴캐슬의 골문을 열었다. 에릭센이 전방으로 넘겨준 패스를 알리가 넘어지며 마무리를 했다.

 

후반 25분 토트넘의 두번째 득점이 나왔다. 수비수 데이비스가 적극적으로 공격에 가담해 추가골을 넣었다. 이 골로 토트넘은 2골 차로 여유있게 앞섰다. 반면, 전반부터 부상 악재에 시달린 뉴캐슬은 셸비의 퇴장에 완전히 무너졌다.

 

토트넘의 일방적인 공격이 계속된 가운데 후반 막판 손흥민이 날카로운 패싱력을 선보이며 절호의 추가 득점 찬스를 제공했지만, 패스를 받은 케인의 슈팅이 골대에 맞고 튕겼다. 손흥민의 시즌 1호 도움이 아쉽게 날아갔다. 경기는 그대로 종료됐고, 토트넘은 원정에서 첫 승리의 감격을 누렸다.

 

신고